2월 분양물량 1만9134세대…전년 比 93%↑
2월 분양물량 1만9134세대…전년 比 93%↑
  • 황보준엽 기자
  • 승인 2020.02.03 13:31
  • 수정 2020-02-03 13:31
  • 댓글 0

직방 제공
직방 제공

[한스경제=황보준엽 기자] 이번달 분양 물량이 총 세대수 1만9134세대로 전년 대비 93%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3일 직방에 따르면, 직방이 2월 분양 물량을 분석한 결과 26개 단지, 총세대수 1만9134세대가 분양될 예정이다. 이 가운데 1만5465세대가 일반분양 물량이다. 전년도 동월 물량과 비교해 총세대수는 9196세대(93%), 일반분양은 7826세대(102%)가 늘었다. 청약업무 이관 작업으로 인해 1월에 분양을 못했던 아파트와 2월 분양예정 아파트가 함께 분양된 영향이라는 게 직방 측의 설명이다.

전체 공급 물량 중 1만376세대가 수도권에서 분양 준비 중이며, 경기도가 6559세대로 가장 많은 공급이 계획돼 있다. 마곡지구, 과천지식정보타운, 위례신도시 등 분양가상한제가 적용되는 지역에서의 분양이 집중됐다. 지방에서는 8758세대의 분양이 계획돼 있으며, 대구시가 2191세대로 가장 많은 공급이 이뤄질 전망이다. 서울시에서는 1개 단지 1529세대가 분양을 준비하고 있다.

직방 관계자는 "2월에는 서울에서 분양가상한제 적용 전 정비사업 단지의 분양은 없지만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유예기간(4월 28일) 전인 3월, 4월에 정비사업 아파트 공급이 늘어날 것으로 판단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