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SG생활안전, 전략적 제휴…신사업 본격화
대우건설-SG생활안전, 전략적 제휴…신사업 본격화
  • 황보준엽 기자
  • 승인 2020.02.05 09:53
  • 수정 2020-02-05 09:53
  • 댓글 0

대우건설이 SG생활안전과 지난 4일 전략적 사업제휴를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대우건설 제공
대우건설이 SG생활안전과 지난 4일 전략적 사업제휴를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대우건설 제공

[한스경제=황보준엽 기자] 대우건설이 SG생활안전과 지난 4일 전략적 사업제휴를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SG생활안전은 CJ그룹의 계열사로 국내 1호 방위산업체로 지정된 경력을 갖춘 방산 및 생활안전사업 분야에 특화기업이다. 특히, 방독면 필터 및 여과기 기술을 기반으로 학교 실내공기 환기 시스템에서 관련 특허를 보유하고 있으며, 라돈/미세먼지 제거기술, 공기정화에 특화된 방호시설 시스템 내 설비기술 등에서 독보적인 기술력을 지니고 있다.

양사는 학교, 지하철 등 공공기관 내 공기정화 및 내진보강 솔루션 제공사업, 다중이용시설 내 공기정화 및 재난대피 시스템 개발 사업, 플랜트 등 산업시설용 안전강화 시스템 개발 사업, 대형 야외공기정화시설 개발 사업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대우건설의 지분투자와 전략적 제휴 체결은 신사업·신시장 개척을 통해 벨류체인을 확장하겠다는 중장기 전략에 따라 진행됐다. 지난해 12월말 대우건설은 SG생활안전 신주 발행에 참여해 전체 지분의 5%를 투자한 바 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뉴비전과 중장기 전략에 따라 불투명한 국내외 건설 시장 환경을 극복하고 지속적으로 회사가 성장해 나갈 수 있는 신성장 동력을 확보해 기업가치를 제고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