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경산업, 지난해 매출 '7000억' 돌파...전년 대비 0.3% 신장
애경산업, 지난해 매출 '7000억' 돌파...전년 대비 0.3% 신장
  • 변세영 기자
  • 승인 2020.02.10 14:56
  • 수정 2020-02-10 14:56
  • 댓글 0

전년 대비 매출액 0.3% 증가...영업이익·당기순이익 각각 23.5%, 28.1% 감소
애경산업이 지난해 전체 매출액 7013억원, 영업이익 606억원을 달성했다. / 애경산업 제공
애경산업이 지난해 전체 매출액 7013억원, 영업이익 606억원을 달성했다. / 애경산업 제공

[한스경제=변세영 기자] 애경산업이 지난해 창사 이래 최초로 연매출 7000억 달성에 성공했다.

10일 애경산업은 2019년 연결재무제표기준 전체 매출액 7013억원, 영업이익 606억원, 당기순이익 437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2018년 연간 매출액인 6996억원 보다 0.3% 증가한 수치다.

특히 2019년 4분기에는 매출액 1,941억원, 영업이익 166억원, 당기순이익 116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0.4%, 22.4%, 18.8% 큰 성장세를 보였다. 지난 3분기에 이어 4분기에도 이전 분기 대비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개선되며 실적회복세를 이어갔다.

생활용품사업은 2019년 전체 매출액 3594억원, 영업이익 119억원을 기록해 전년대비 각각 5.3%, 34.4% 성장했다. 생활용품사업은 기존 생활용품 브랜드들의 브랜드력 강화를 통해 온라인 채널을 중심으로 매출이 성장했다. 특히 섬유유연제 카테고리에서 신제품이 성공적인 안착해 카테고리 및 매출 확대를 동시에 이루었다. 또한 헤어, 바디 등 퍼스널케어 제품의 수출이 성장하며 생활용품사업의 매출 확대에 기여했다.

다만 두 자릿수로 감소한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풀어야 할 숙제로 꼽힌다. 지난해 애경산업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23.5%, 당기순이익은 28.1% 감소했다. 화장품 사업 내 판매 채널 재정비와 브랜드 투자 확대의 영향이 컸다. 지난해 화장품사업 부문에서 누적 매출액 3,419억원, 영업이익 487억원을 기록해 전년대비 실적이 각각 -4.5%, -30.8% 감소했다.

애경산업 관계자는 “지난해 AGE 20’s(에이지 투웨니스)의 모델을 이나영으로 변경하고 브랜드 채널을 확대하면서 마케팅 비용이 증가했다”라고 설명했다.

애경산업은 대표 화장품 브랜드 AGE 20’s(에이지 투웨니스)를 H&B스토어 채널에 새롭게 진입시켜 고객과의 접점을 확대하고 브랜드 라인업 강화에 나설 계획이다. 이어 생활용품사업에서는 새롭게 선보인 위생 전문 브랜드 ‘랩신’의 투자를 통해 신규 카테고리를 강화하겠다는 각오를 보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