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롯손보 “반품비 책임진다”…국내 최초 반품보험 출시
캐롯손보 “반품비 책임진다”…국내 최초 반품보험 출시
  • 권이향 기자
  • 승인 2020.02.17 17:39
  • 수정 2020-02-17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캐롯손해보험 제공
캐롯손해보험이 국내 최초 이커머스 반품보험을 출시했다. /캐롯손해보험 제공

[한스경제=권이향 기자] 캐롯손해보험이 신규 상품으로 11번가와 협업해 국내 최초 이커머스 반품보험을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반품보험은 11번가에 입점한 판매자를 대상으로 제공된다. 캐롯손보는 11번가 구매, 반품 관련 빅데이터를 분석해 상품 카테고리별로 차별화된 최저 보험료를 산출했다.

이를 통해 판매자는 합리적인 보험료로 구매고객에게 무료 반품 서비스 제공해 매출 증대 효과를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구매자들은 구매 후 사이즈 교환 시 발생하는 반품 비용에 대한 부담이 있었던 의류, 신발 등 상품에 대해 무료 반품으로 마음 편히 구매할 수 있게 됐다.

정영호 캐롯손해보험 대표는 “반품보험의 경우 이커머스 업체들의 관심이 많은 상황으로 11번가와의 진행경과에 따라 서비스 대상을 확대할 예정”이며 “앞으로도 이와 같은 이커머스 특화 보험의 지속적 개발을 통해 판매자와 구매자가 상호 윈윈할 수 있는 사례를 만들어 디지털 생태계의 확대에 기여하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