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해운대백병원서 폐렴 증상 보인 40대 여성, 검사 결과 ‘음성’...응급실 운영 재개
부산 해운대백병원서 폐렴 증상 보인 40대 여성, 검사 결과 ‘음성’...응급실 운영 재개
  • 박창욱 기자
  • 승인 2020.02.19 21:09
  • 수정 2020-02-19 21:09
  • 댓글 0

폐렴 증상 보인 40대 여성 음성 판정
부산 해운대백병원, 응급실 운영 재개
부산 해운대백병원서 폐렴 증상을 보인 40대 여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연합뉴스
부산 해운대백병원서 폐렴 증상을 보인 40대 여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연합뉴스

[한스경제=박창욱 기자] 부산 해운대백병원에 내원했다가 폐렴 증상을 보였던 40대 여성에 대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으로 나왔다.

부산시는 19일 부산 해운대백병원에서 폐렴 증세를 보인 A씨가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해운대백병원은 A씨의 코로나19 검사 결과가 음성으로 확인됨에 따라 폐쇄했던 응급실 운영을 재개할 예정이다.

앞서 A씨는 이날 오전 11시50분쯤 기침과 두통 증상으로 병원을 방문했다가 바이러스성 폐렴 증상이 확인돼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았다.

한편 이날 오후 3시30분쯤 부산진구 개금동 부산백병원을 방문한 70대 남성에 대한 코로나19 검사는 현재 진행 중이다. 결과는 20일 오전에 나올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