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나이 18득점 + 꼴찌 탈출’ IBK기업은행, 한국도로공사 3-0 완파… 도공 7연패
‘어나이 18득점 + 꼴찌 탈출’ IBK기업은행, 한국도로공사 3-0 완파… 도공 7연패
  • 이상빈 기자
  • 승인 2020.02.22 17:52
  • 수정 2020-02-22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BK기업은행 V리그 여자부 5위 등극
한국도로공사 7연패 수렁
IBK기업은행 알토스 선수들. /KOVO

[한국스포츠경제=이상빈 기자] IBK기업은행 알토스가 외국인 선수 어도라 어나이와 김희진 활약에 힘입어 한국도로공사 하이패스를 홈에서 완파했다.

IBK기업은행은 22일 화성종합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9-2020 V리그 여자부 5라운드 홈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0(25-23, 25-20, 25-17)으로 승리했다.

어나이가 블로킹 2점 포함 18점을 퍼부으며 승리 일등 공신이 됐다. 김희진과 표승주도 각각 14점, 13점으로 승리에 힘을 보탰다.

이날 3점을 추가한 IBK기업은행은 25경기 8승 17패 승점 24가 돼 한국도로공사를 밑으로 보내고 마침내 탈꼴찌에 성공했다.

한국도로공사에선 유서연이 17득점. 박정아가 10득점하며 분전했으나 전체적인 팀 경기력이 떨어지면서 빛이 바랬다.

한국도로공사는 지난달 22일 IBK기업은행전 3-2 승리 이후 7경기에서 모두 패하며 부진 탈출에 실패했다. 25경기 7승 18패 승점 22가 돼 최하위로 떨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