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씨엘, 코로나19 진단 가능한 키트 개발? 검사 정확도는…
피씨엘, 코로나19 진단 가능한 키트 개발? 검사 정확도는…
  • 권혁기 기자
  • 승인 2020.02.27 09:54
  • 수정 2020-02-27 09:54
  • 댓글 0

피씨엘이 코로나19 감염 여부를 10분 만에 확인할 수 있는 항원 간편진단키트를 개발했다는 소식이다. 위 사진은 해당 기사와 무관함. /연합뉴스
피씨엘이 코로나19 감염 여부를 10분 만에 확인할 수 있는 항원 간편진단키트를 개발했다는 소식이다. 위 사진은 해당 기사와 무관함. /연합뉴스

[한스경제=권혁기 기자] 면역진단용 체외진단 의료기기를 개발하고 제조하는 피씨엘이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바이러스를 집에서도 간단히 진단할 수 있는 키트를 개발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26일 뉴스1은 피씨엘이 임신진단키트처럼 집에서도 10분 만에 코로나19 감염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항원 간편진단키트'를 개발했다며 곧 정부에 긴급사용 승인요청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피씨엘이 개발한 간편진단키트 검사 정확도는 85% 수준이다.

그동안 코로나19 감염 여부를 판단하기 위해서는 직접 병원 또는 보건소를 방문해 검사를 받아야 했고 검사 결과는 6시간 정도 소요됐다.

병원과 보건소에서는 코로나19 감염 의심자를 대상으로 'RT-PCR' 검사법을 시행 중이다. 검체에 시약을 떨어뜨려 바이러스 유전자를 증폭시킨 뒤 감염 여부를 파악하는 분자진단인데, 이런 방식은 정확도가 매우 높다.

피씨엘이 개발한 간편진단키트는 유증상자의 콧물이나 가래 등의 검체를 키트에 떨어뜨리는 방식이다. 임신진단키트와 유사한 방식이다.

또 피씨엘은 코로나19 항체 유무로 바이러스 감염을 진단할 수 있는 제품도 개발, 무증상 감염자 파악에 도움이 될 전망이다.

한편 피씨엘 측은 질병관리본부를 통해 식품의약품안전처에 RT-PCR 진단시약 긴급사용 신청도 해놓은 상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