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계열사 코웨이와 함께 '코로나19' 극복 지원 성금 20억원 기부
넷마블, 계열사 코웨이와 함께 '코로나19' 극복 지원 성금 20억원 기부
  • 정도영 기자
  • 승인 2020.02.28 17:50
  • 수정 2020-02-28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넷마블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위기 극복을 위해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 20억원을 기부했다. /넷마블 제공
넷마블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위기 극복을 위해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 20억원을 기부했다. /넷마블 제공

[한스경제=정도영 기자] 넷마블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에 따른 위기 극복을 위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 20억원을 기부했다고 28일 밝혔다.

성금은 넷마블과 최근 계열사로 편입된 코웨이가 각각 10억원씩 출연,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일괄 기부했다. 전국재해구호협회는 이 성금을 방호 물품, 진단키트 등 의료물품 부족 상황에 직면한 전국 의료진들과 의료·복지 시설 방역 지원에 사용할 예정이다.

넷마블 측은 "전국 의료진들이 방호·예방 물품 부족으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어, 이들의 노고를 위로하고 위기상황을 극복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