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코로나19 확진자 방문에 서여의도영업부 긴급 방역
KB국민은행, 코로나19 확진자 방문에 서여의도영업부 긴급 방역
  • 권이향 기자
  • 승인 2020.02.29 08:58
  • 수정 2020-02-29 08:58
  • 댓글 0

/연합뉴스
KB국민은행이 코로나19 확진자 방문에 서여의도 영업부를 긴급방역했다. /연합뉴스

[한스경제=권이향 기자] KB국민은행은 서울 여의도에 소재한 서여의도영업부 방문자 중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해당 지점 및 출장소인 여의파크(점)을 긴급 방역하고, 거래고객에게는 관련 내용을 문자 메시지 등을 통해 안내했다고 29일 밝혔다.

해당 확진자는 27일 오후 KB국민은행 서여의도영업부를 방문했다. 28일 오후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KB국민은행은 확진자가 방문한 서여의도영업부와 감염 예방 강화 차원에서 동일 소속 직원이 근무하는 출장소 여의파크(점)도 즉시 긴급 방역을 했다.

감염 우려가 있는 소속 직원은 14일간 자가격리 되며, 해당지점은 다음달 2일부터 파견 직원을 통해 업무를 재개한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고객과 직원의 건강을 보호하고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비상점포 운영 프로세스에 따라 즉시 조치했다”며 “고객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