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봉철 전자랜드 회장, 화상회의 통해 임직원 격려…“코로나19 극복하고 더 단단해지자”
홍봉철 전자랜드 회장, 화상회의 통해 임직원 격려…“코로나19 극복하고 더 단단해지자”
  • 이승훈 기자
  • 승인 2020.03.06 09:19
  • 수정 2020-03-06 09:37
  • 댓글 0

매장 방역 진행, 고객뿐만 아니라 임직원의 건강 위해서도 힘쓸 것
홍봉철 전자랜드 회장. /전자랜드 제공
홍봉철 전자랜드 회장. /전자랜드 제공

[한스경제=이승훈 기자] 전자랜드 홍봉철 회장이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전직원과 화상회의를 진행하며 임직원들을 격려했다.

홍봉철 회장은 지난 5일 오전 화상회의를 통해 “전자랜드는 국내 최초 가전 양판점으로 사업을 시작한 1988년부터 지금까지 숱한 위기를 잘 극복해왔다”며 “코로나19로 업계 전체가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지만, 이 시기를 잘 견뎌내면 더 단단한 회사로 거듭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홍봉철 회장은 “고객이 안심하고 매장을 찾을 수 있도록 방역을 진행하고 있다”며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될 때까지 우리는 고객의 안전한 쇼핑을 위해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직원들을 격려했다.

이밖에 홍봉철 회장은 이번 화상회의에서 전국 120여개 전자랜드 매장의 방역상황에 대해 설명했다.

실제로 전자랜드는 전국의 직원들에게 약 6만장의 마스크를 지급해 개인사용 및 고객응대 시 착용하도록 했으며, 매장 입구에 손소독제를 비치해 방문 고객들이 수시로 사용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 또한 전자랜드는 전국매장의 방역을 완료했으며 필요 시 추가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전자랜드는 제품 배송 시의 위생 관리도 철저히 진행하고 있다. 전자랜드에서 제품을 구매한 고객의 집에 설치 방문 시 배송기사들의 마스크 착용 및 손세정제 사용을 의무화하고, 물류센터에서도 다수 인원이 한번에 모이는 것을 지양하는 등 위생 관리를 강화하고 있다.

홍봉철 회장은 “고객뿐만 아니라 임직원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서도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