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스, 하나카드와 손잡고 ‘토스 신용카드’ 출시
토스, 하나카드와 손잡고 ‘토스 신용카드’ 출시
  • 권이향 기자
  • 승인 2020.03.10 16:15
  • 수정 2020-03-10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바리퍼블리카 제공
비바리퍼블리카가 하나카드와 협력해 다음 달 1일부터 '토스 신용카드'를 출시한다. /비바리퍼블리카 제공

[한스경제=권이향 기자] 모바일 금융서비스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가 하나카드와 협력해 다음 달 1일부터 '토스 신용카드'를 출시한다고 10일 밝혔다.

해당 카드는 하나카드가 제작과 발급을 맡는다. 토스는 카드 회원모집과 마케팅을 담당한다. 해외 결제 파트너사는 비자(Visa)다.

토스 회원 가운데 만 19세 이상이면 토스 애플리케이션(앱)을 통해 카드 발급을 신청할 수 있다. 이후 하나카드의 심사를 통해 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다. 연회비는 1만원이다.

또 사용 등록 후 3개월 동안은 이용 실적 등을 맞출 경우 결제액의 최대 3%를 월 10만원 한도 안에서 캐시백 받을 수 있다. 3개월 후에는 이용 실적에 따라 결제액의 0.5∼1.5%를 돌려받게 된다.

또 올해 연말까지 비자의 온·오프라인 가맹점에서 토스 신용카드로 결제할 경우 금액의 최대 3%를 토스머니로 돌려받을 수 있다.

이승건 비바리퍼블리카 대표는 "토스 브랜드의 첫 신용카드다. 앞으로도 고객들에게 더 나은 금융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