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ENG, 지식산업센터 '현대 테라타워 영통' 13일 견본주택 개관
현대ENG, 지식산업센터 '현대 테라타워 영통' 13일 견본주택 개관
  • 황보준엽 기자
  • 승인 2020.03.11 10:43
  • 수정 2020-03-11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 테라타워 영통 투시도. /현대엔지니어링 제공
현대 테라타워 영통 투시도. /현대엔지니어링 제공

[한스경제=황보준엽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이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신원로 일대에 짓는 '현대 테라타워 영통' 지식산업센터의 견본주택을 오는 13일 개관한다고 11일 밝혔다.

현대 테라타워 영통은 지하 2층~지상 15층, 연면적 약 9만6946㎡, 3개 동 규모며 지식산업센터, 기숙사, 뉴트로 라이프 상업시설도 조성된다. 

단지가 들어서는 영통구 일대는 삼성디지털시티를 비롯해 다수의 협력업체가 위치해 있어 업체간 교류가 용이하고 이동시간이 짧아져 효율적 기업 운영이 가능하다. 

교통 여건도 뛰어나다. 지하철 분당선 영통역이 인근에 위치해 대중교통 이용이 편리하며, 향후 2026년에는 인덕원~동탄 복선전철 원천역도 개통할 예정이어서 교통 여건이 향상될 전망이다. 또 용인~서울고속도로, 경부고속도로, 영동고속도로 등의 접근도 용이해 기업의 업무 교류는 물론, 원활한 물류 이동이 가능하다.

현대 테라타워 영통 지식산업센터는 ‘라이브오피스형’, ‘업무형’, ‘드라이브인형’ 등 3개 상품으로 구성된다. ‘라이브오피스형’은 지상 4층~지상 15층에, 소규모 기업 특화상품으로 조성되며, 다락공간을 제공함으로써 업무와 휴식을 동시에 누릴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한다. ‘업무형’은 높은 층고(5.1~5.4m)를 적용해 공간 활용도가 높은 쾌적한 업무공간으로 만들 계획이다. 한편 저층부(지하 2층~지상 5층)에는 도어 투 도어(Door-to-door) 시스템을 적용한 ‘드라이브인형’으로 조성해 효율적인 물류이동이 가능하도록 할 계획이다.

법정대비 주차대수 약 211%의 여유로운 주차공간을 확보한 것도 특징이다. 입주 기업 종사자들의 쾌적한 업무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단지 내 4층에는 옥상정원 등의 휴게공간과 피트니스실 등도 조성한다.

별도 동으로 조성하는 기숙사는 지상 4층~지상 15층, 총 310실 규모로 공급된다. 298실을 전용 24㎡ 이하의 소형 면적으로 구성했으며, 일반형과 다락형의 두 가지 타입으로 선보인다. 

현대 테라타워 영통 분양 관계자는 “삼성디지털시티 가까이에 위치해 있으면서 우수한 교통여건까지 갖춰 기업을 경영하기 유리한 입지”라며 “현대엔지니어링의 프리미엄 지식산업센터 브랜드인 ‘테라타워’가 적용되는 만큼 많은 기업들이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 테라타워 영통은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신동 938-7에서 견본주택을 개관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