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생충’, 골드더비어워즈 작품상 수상 ‘6관왕’
‘기생충’, 골드더비어워즈 작품상 수상 ‘6관왕’
  • 양지원 기자
  • 승인 2020.03.11 14:01
  • 수정 2020-03-11 14:01
  • 댓글 0

영화 '기생충' 스틸.
영화 '기생충' 스틸.

[한국스포츠경제=양지원 기자] 영화 ‘기생충’이 또 한 번 최고의 영화로 평가받으며 작품상을 품에 안았다.

베팅 사이트 골드더비닷컴은 11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2010년대 최고의 영화를 꼽는 자체 시상식인 ‘골드더비 필름 디케이드 어워즈 2010-2019’(Gold Derby Film Decade Awards)의 수상 결과를 공개했다.

‘기생충’은 작품상을 비롯해 감독상, 각본상, 편집상, 앙상블상, 외국어영화상까지 수상하며 6관왕에 이름을 올렸다.

‘기생충’은 ‘라라랜드’ ‘인셉션’ ‘보이후드’ ‘콜 미 바이 유어 네임’ ‘겟 아웃’ 매드맥스: 분노의 도로‘ ’문라이트‘ ’소셜 네트워크‘ ’위플래시‘ 등을 제치고 작품상을 받았다.

또 봉준호 감독은 ‘라라랜드’ 데미안 셔젤, ‘인셉션’ 크리스토퍼 놀란 ‘로마’ 알폰소 쿠아론 등을 제치고 최고의 감독이 됐다.

골드더비 디케이드 어워즈는 시상식 판도를 예측하는 베팅 사이트 골드더비닷컴이 개최하는 자체 시상식 중 하나다. 2010년부터 2019년까지 지난 10년간 나온 영화들을 대상으로 하며 1695명 골드더비닷컴 유저들의 투표 결과로 수상자가 결정된다.

앞서 ‘기생충’은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편집상, 미술상, 남우조연상, 앙상블상, 외국어영화상 후보에 올랐다.

‘기생충’은 지난해 제72회 칸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을 수상했다. 올해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 및 4개 부문을 휩쓸며 전세계에 길이 남을 역사를 썼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