휠라, 우주와 북두칠성을 담아낸 '보이저 컬렉션' 공개
휠라, 우주와 북두칠성을 담아낸 '보이저 컬렉션' 공개
  • 변세영 기자
  • 승인 2020.03.13 11:55
  • 수정 2020-03-13 11:55
  • 댓글 0

북두칠성에서 최초 영감을 받아 특별 기획한 캡슐 컬렉션
우주, 별자리 등을 디자인에 응용...퍼플 컬러 중심으로 총 20가지 제품 구성
휠라 모델 방탄소년단 / 휠라 제공
휠라 모델 방탄소년단 / 휠라 제공

[한스경제=변세영 기자] 휠라가 우주와 행성, 별자리의 매력을 패션 아이템에 담은 이색 컬렉션을 출시했다.

13일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휠라(FILA)는 북두칠성 등 별자리와 우주에서 영감을 받아 2020 스프링 시즌 ‘보이저 컬렉션(Voyager Collection)’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휠라 ‘보이저 컬렉션’은 1977년 발사된 이래 우주를 항해 중인 탐사선 ‘보이저 호’에서 착안한 이름이다. 현재까지도 무한한 여정을 이어가고 있는 보이저호의 상징성, 기나긴 여정 속에 만난 신비한 우주 세계와 행성, 별자리에서 모티브를 얻어 디자인에 반영해 의미를 더했다.

보이저 컬렉션은 퍼플 색상을 중심으로 최초 7개의 별로 이루어진 별자리 ‘북두칠성’을 그래픽화해 디자인 포인트로 활용했다. 보이저 컬렉션의 기원과 의미를 응축한 ‘Born to Shine’ 문구가 제품 곳곳에 녹아있다. 또한 원단을 끈으로 묶어 염색하는 기법인 타이다이(tie-dye) 프린트를 적용해 신비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휠라 보이저 컬렉션 / 휠라 제공
휠라 보이저 컬렉션 / 휠라 제공

이번 컬렉션은 의류, 액세서리, 슈즈 등 총 20종으로 출시됐다. 휠라의 데일리 조거 슈즈인 자가토, 휠라자마를 비롯해 RGB 플렉스, 레이 트레이서 등 휠라의 인기 슈즈를 ‘샤인(shine)’ 버전으로 선보인다. 맨투맨, 후디, 반팔 티셔츠와 백팩, 볼캡 등 액세서리도 다양하다.

휠라는 보이저 컬렉션 출시에 맞춰 글로벌 모델 방탄소년단의 새 광고를 공개할 계획이다. 보이저 컬렉션과 함께한 방탄소년단의 새 광고는 휠라 공식 SNS 및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휠라 관계자는 “탐험을 멈추지 않는 보이저 호에서 착안해 우주가 지닌 다양한 요소를 이용해 이색 컬렉션을 선보이게 됐다”라며 “기존과 다른 새로운 패션에 목말랐던 소비자에게 신선한 제안이 될 것으로 보인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