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힐스테이트 도원 센트럴' 3월 분양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도원 센트럴' 3월 분양
  • 권혁기 기자
  • 승인 2020.03.17 14:06
  • 수정 2020-03-17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힐스테이트 도원 센트럴 투시도. /현대건설 제공
힐스테이트 도원 센트럴 투시도. /현대건설 제공

[한스경제=권혁기 기자] 현대건설은 오는 3월 대구광역시 중구 도원동 3-11번지에서 주거복합단지 '힐스테이트 도원 센트럴'을 분양한다.

17일 현대건설에 따르면 '힐스테이트 도원 센트럴'은 지하 6층~지상 49층, 5개 동(오피스텔 1개 동 포함) 규모로 아파트 894세대와 주거용 오피스텔 256실 등 총 1150세대 규모로 이뤄진다. 지하 1층~지상 2층에는 연면적 약 2만6749㎡ 규모의 단지 내 상업시설 '힐스 에비뉴 도원'이 조성된다.

아파트는 전용면적 기준 84~107㎡로 ▲84㎡ 534세대 ▲99㎡ 90세대 ▲107㎡ 270세대로 구성됐다. 주거용 오피스텔은 전용면적 기준 84㎡로 소형 아파트 수준의 공간을 갖췄다.

'힐스테이트 도원 센트럴'은 지역 내 최고층인 49층으로 도시철도 3호선 달성공원역이 바로 앞에 위치한 역세권 입지다. 대구와 구미, 경산 등 대구 광역권을 하나로 묶는 대구권 광역철도(2022년 개통예정) 및 KTX·SRT 서대구역(2021년 개통예정)도 계획돼 있어 광역교통 여건은 더욱 우수해질 것이다.

대구역 네거리부터 달성공원역 주변까지 중구 태평로 일대는 지역 내 대표적인 원도심이자 대규모 도심 개발 지역으로서 약 1만1000세대 규모의 새로운 주거벨트를 형성할 전망이다.

중구와 북구의 중심 생활권이 맞닿아 있는 더블 생활권 입지로 편의시설 이용도 수월하다. 롯데백화점 대구점, 대구백화점 본점, 현대백화점 대구점 등을 가깝게 이용할 수 있으며 대구동산병원, 서문시장, 롯데마트, 이마트, 홈플러스 등도 가깝다.

또 CGV, 대구오페라하우스, 대구복합스포츠타운 등 여가를 누릴 수 있는 문화체육시설도 가까워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단지 내 적용되는 하이오티(Hi-oT) 기술도 눈에 띈다. 하이오티는 힐스테이트만의 IoT(사물인터넷) 서비스로 스마트폰 앱을 통해 조명, 가스, 난방, 환기 등의 빌트인기기와 IoT 가전기기를 단지 내외부에서 제어할 수 있으며, 해당 세대 층으로 엘리베이터 호출도 가능하다.

이와 함께 생활 편의성을 높여주는 엘리베이터콜, 스마트폰 키 시스템, 무인택배시스템, 소등지연 스위치, 음식물쓰레기 탈수기 등이 설치되며, 입주민들의 안전을 책임지는 차량번호 인식 주차관제시스템, 현관 안심 카메라, 200만 화소 CCTV, Push-Pull 디지털도어록 등도 적용된다.

청정 시스템도 도입된다. 세대 내 HEPA 필터 전열교환기가 설치되며, 현관에 에어샤워 시스템(유상옵션)이 제공되어 미세먼지 저감에 도움을 준다.

현대건설 분양관계자는 "대구 중구 최중심에 위치해 도심의 생활 인프라를 모두 누릴 수 있는 데다 달성공원 및 수창공원이 인접해 쾌적한 자연환경까지 편리하게 누릴 수 있어 지역민들의 관심이 높다"며 "대구 중구의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