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남자의 기억법' 김동욱-문가영, 한밤중 불꽃 튀는 눈빛 스파크
'그 남자의 기억법' 김동욱-문가영, 한밤중 불꽃 튀는 눈빛 스파크
  • 최지연 기자
  • 승인 2020.03.17 16:57
  • 수정 2020-03-17 16:57
  • 댓글 0

[한스경제=최지연 기자] 배우 김동욱, 문가영의 대치 상황이 공개됐다.

17일 MBC 새 수목극 '그 남자의 기억법' 측은 김동욱과 문가영의 불꽃 튀는 눈빛 스파크를 공개했다. 두 사람은 한밤중 거리에 대치하고 있는데 굳어진 두 사람의 표정이 심상치 않아 궁금증을 유발한다. 문가영은 당혹감과 억울함이 뒤섞여 김동욱을 바라보고 있지만 김동욱은 분노를 폭발시키는 모습이다.

‘그 남자의 기억법’은 과잉기억증후군으로 1년 365일 8760시간을 모조리 기억하는 앵커 이정훈(김동욱)과 열정을 다해 사는 라이징 스타 여하진(문가영)의 상처 극복 로맨스. 김동욱은 모든 시간을 기억하는 과잉기억증후군의 차세대 국민 앵커 이정훈을 문가영은 필터 없는 이슈메이커 배우 여하진을 맡아 봄날의 가슴 따뜻한 로맨스를 예고하고 있다.

무엇보다 앞서 뉴스 생방송 도중 신경전을 벌이며 첫 만남부터 아슬아슬한 분위기를 자아냈던 두 사람이 끝내 맞부딪히게 된 이유가 무엇인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이에 극중 김동욱과 문가영이 어떤 관계를 형성하게 될지 앞으로 펼쳐질 이들의 로맨스에 관심이 한껏 치솟는다.

‘그 남자의 기억법’ 측은 “모든 것을 기억할 수 밖에 없는 과잉기억증후군의 김동욱과 살기 위해 모든 것을 망각해버린 문가영 사이에 베일에 가려진 비밀들이 존재 한다. 18일 방송되며 하나씩 오픈될 두 사람의 관계를 지켜봐 달라”고 전해 기대감을 높였다.

MBC 새 수목드라마 ‘그 남자의 기억법’은 ‘더 게임’ 후속으로 오는 18일 오후 시 55분 첫 방송된다.

사진=MBC ‘그 남자의 기억법’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