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스펙트U] 하이트진로, 코로나19 극복 위해 서울 지역 취약계층 지원
[리스펙트U] 하이트진로, 코로나19 극복 위해 서울 지역 취약계층 지원
  • 김호연 기자
  • 승인 2020.03.17 17:12
  • 수정 2020-03-17 17:23
  • 댓글 0

우리 이웃에 크고 작은 행복과 희망의 바이러스를 전파하는 당신을 존경합니다. 함께하고 배려하고 따뜻함을 나누는 모습에서 내일의 행복과 희망의 싹을 틔우고 키웁니다.<편집자 주>

하이트진로는 17일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서울역 '따스한 채움터'에 생수를 전달했다. /하이트진로 제공
하이트진로는 17일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서울역 '따스한 채움터'에 생수를 전달했다. /하이트진로 제공

[한스경제=김호연 기자] 하이트진로는 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을 위해 생수와 간식을 긴급 지원한다고 17일 밝혔다. 서울 지역 쪽방촌 거주민과 서울역 ‘따스한 채움터’의 노숙인 등 2000명에게 생수 1만8000병과 백설기 2500개를 순차적으로 제공하기로 했다.

하이트진로는 쪽방촌과 노숙인 급식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지역사회가 위축되면서 봉사자의 부재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소식을 접하고, 긴급 지원에 나서게 됐다고 설명했다. 두 곳은 하이트진로가 8년간 후원을 이어가고 있다.

하이트진로는 지역 사회가 코로나19를 극복하는데 힘을 보태기 위해 다양한 방법으로 지원을 이어가고 있다. ‘착한 임대인 운동’ 에 동참해 3월부터 6월까지 4개월간 서울, 부산, 강원, 전주 지역의 17개소 임대료를 전액 감면하기로 했으며, 대구·경북 지역에 마스크, 손 세정제 등의 방역 물품과 생수 등 음료와 성금을 포함해 총 12억원을 지원했다.

하이트진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계신 분들께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사회복지기관과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쪽방촌 등에 필요한 물품을 추가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