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수 NH농협금융 회장, 대체사업장 격려 방문
김광수 NH농협금융 회장, 대체사업장 격려 방문
  • 탁지훈 기자
  • 승인 2020.03.18 14:57
  • 수정 2020-03-18 14:57
  • 댓글 0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회장이 코로나19 대체사업장을 방문해 직원을 격려했다./김형일 기자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회장이 코로나19 대체사업장을 방문해 직원을 격려했다./김형일 기자

[한스경제=탁지훈 기자]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회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관련 대체사업장을 방문해 직원들을 격려했다고 18일 밝혔다.

김 회장은 지난 17일 NH농협생명빌딩에 마련된 NH농협금융지주 대체사업장에 격려차 방문했다. 앞서 농협금융은 정부에서 코로나19 위기 경보를 심각단계로 격상한 이후 사업장 폐쇄 등 비상상황 발생에 대비하기 위해 지난 2월부터 대체사업장 운영 계획을 수립하고 설치를 완료했다.

대체사업장을 방문한 김 회장은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인한 사업장 폐쇄 등 위기상황 시 업무에 공백이 생기지 않도록 최선을 다 해 달라"고 강조했다.

농협금융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라 지난 2월 말부터 재택근무제를 시행했으며 지난 16일부터는 대체사업장 분리근무를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대체사업장에는 금융지주 인력의 30%이내 직원들이 근무하고 있다.

농협금융 관계자는 "앞으로도 재택근무,  출근 및 근무 중인 직원 체온측정, 직원 위생 관리 강화,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 화상회의 적극 활용 등으로 코로나19 조기 종식을 위해 만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