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토지신탁, 'e편한세상 금산 센터하임' 분양 완판
한국토지신탁, 'e편한세상 금산 센터하임' 분양 완판
  • 권혁기 기자
  • 승인 2020.03.23 08:36
  • 수정 2020-03-23 0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편한세상 금산 센터하임 투시도. /한국토지신탁 제공
e편한세상 금산 센터하임 투시도. /한국토지신탁 제공

[한스경제=권혁기 기자] 'e편한세상 금산 센터하임' 분양이 완판됐다.

23일 한국토지신탁에 따르면 'e편한세상 금산 센터하임' 아파트는 정당계약기간 3일 만에 모두 팔렸다.

한국토지신탁이 시행하고 대림산업 계열사인 삼호가 시공하는 'e편한세상 금산 센터하임(461세대)'은 지난 2월 말 순위 내 청약기간에도 평균 2.25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1·2순위 내 전 타입 청약을 성공적으로 마감한 바 있다.

이른바 '마용성(마포-용산-성동)'과 '수용성(수원-용인-성남)'이라는 신조어가 만들어질 만큼, 수도권과 광역시 중심의 아파트 분양시장은 과열돼 있는 반면, 지방 중소도시의 부동산 시장은 지난 2016년 이후 장기 침체인 게 사실이다.

이러한 양극화에 더해, 코로나19사태까지 분양시장에 비상이 걸린 상황에서 'e편한세상 금산 센터하임'이 완판된 것이다.

특히 이번 사업을 시행한 한국토지신탁의 경우, 차입형토지신탁(개발신탁)을 주력으로 해왔기 때문에 지방 부동산 시장에 대해서 엄격한 기준을 갖고 사업을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e편한세상 금산 센터하임'은 금산군에서는 보기 드물게 피트니스 시설, GX룸, 주민카페 등 고품격 커뮤니티 시설을 갖추며 온전히 고객 지향적으로 단지를 구성한 것이다.

한국토지신탁 관계자는 "충남 금산군 내 첫 브랜드 아파트임은 물론, 입지여건이 탁월했고 전 가구 중소형의 평면으로 사전 관심도가 높았다"며 "군 단위 지역 특성 상 이웃간의 친밀도가 높은 것을 적극 활용해 면대면으로 직접 찾아가는 등 밀착 마케팅을 통한 지역민 친화 네트워킹을 구축한 점이 주효했던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