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발 입국자 검역강화…"검사 첫날 1442명 중 유증상자 152명"
유럽발 입국자 검역강화…"검사 첫날 1442명 중 유증상자 152명"
  • 변세영 기자
  • 승인 2020.03.23 11:27
  • 수정 2020-03-23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1터미널 도착층에 설치된 선별 진료소에서 여행객들이 진료 및 선별 진료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 연합뉴스
23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1터미널 도착층에 설치된 선별 진료소에서 여행객들이 진료 및 선별 진료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 연합뉴스

[한스경제=변세영 기자] 유럽발 입국자에 대한 검역 강화 시행 첫날, 약 152명의 입국자가 유증상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검염당국에 따르면 유럽발 입국자에 검역을 강화한 지난 22일 0시부터 검사자 1442명 중 152명이 증상을 보였다.

정부는 코로나19 해외유입 방지를 위해 지난 22일부터 모든 유럽발 입국자를 대상으로 건강상태질문서 및 발열을 확인하고 유증상자와 무증상자로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검사 결과 양성으로 나타날 경구 병원이나 치료센터로 이송해 자가 격리 및 시설 격리와 함께 치료가 이뤄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