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사회적 거리 두기’ 전국 매장 확대...“안전라인을 지켜주세요”
스타벅스, ‘사회적 거리 두기’ 전국 매장 확대...“안전라인을 지켜주세요”
  • 고혜진 수습기자
  • 승인 2020.03.23 15:23
  • 수정 2020-03-23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계산대 앞 라인 스티커 부착해 안전 거리 확보
개인 다회용컵 이용 한시적 중지...할인과 적립 혜택 유지
사진제공=스타벅스코리아
사진제공=스타벅스코리아

[한스경제=고혜진 수습기자] 스타벅스커피 코리아가 사회적 거리 두기 캠페인을 전국으로 확대한다.

스타벅스는 대구와 경북 지역 일부 매장에 시범 도입한 안전 거리 두기를 오는 26일부터 순차적으로 전국 매장으로 운영한다고 23일 밝혔다.

스타벅스는 사회적 거리 두기 방안으로 계산대 앞 라인 스티커를 부착해 주문시 고객과 파트너의 안전 거리를 확보해 나갈 계획이다.

한시적인 조치로는 매장에서 텀블러 등 개인 다회용 이용 서비스를 중지한다. 개인 다회용컵을 이용하는 음료 주문 시에 300원 할인 또는 에코별 적립 혜택은 그대로 유지하되 음료는 일회용컵에 담아 제공한다. 단, 혜택을 받으려면 다회용컵을 지참해 현장에서 스타벅스 파트너의 확인을 받아야 한다.

현재 스타벅스 매장 내 일회용컵 사용이 허용된 지자체 지역에서는 고객 요청시 지속적으로 일회용컵에 제공하고 있다.

이외에 위생 안전 에티켓으로서 주문 시 마스크 착용 부탁, 사용한 종이빨대 쓰레기통에 버리기 등 파트너와 고객이 함께 동참하여 감염 위험을 최소화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담았다.

스타벅스는 고객들이 매장 방문 시 위생 안전 에티켓 캠페인을 쉽게 인지할 수 있도록 안내 게시물을 출입문과 계산대에 추가로 부착하고 스타벅스 코리아 페이스북와 유튜브TV 등 온라인에서도 안내를 진행할 계획이다.

권용범 스타벅스 운영지원팀장은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에 동참하고자 국내 코로나19의 확산 상황에 맞춰 시범 도입한 안전 거리 확보 라인 부착 운영을 전국 매장으로 확대하게 되었다”며 “아동과 모성 보호가 필요한 스타벅스 파트너들의 선택적 재택 근무도 4월 개학일에 맞춰 연기했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