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울주군 산불... 200ha 불에 타 “헬기 동원 진화 중”
울산 울주군 산불... 200ha 불에 타 “헬기 동원 진화 중”
  • 고예인 기자
  • 승인 2020.03.23 17:58
  • 수정 2020-03-23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소방본부 제공

[한스경제=고예인 기자] 23일 오후 1시 9분 울산시 울주군 두서면 전읍리 한 야산에서 불이 났다.

소방당국은 오후 5시 현재 헬기 5대와 진화 인력 120여 명을 투입해 진화 작업을 벌이고 있다.

울산은 지난 21일부터 사흘째 건조경보가 발효 중이다. 울산 울주군에서는 지난 19일과 21일에도 산불이 잇따랐다.

울주군 관계자는 “인근 주민은 입산을 자제하고, 주변 도로를 지나는 분들은 안전에 유의해 달라”고 말했다.

19일 발생한 산불은 이틀동안 산림 200ha를 태우는 등 최근 10년 동안 울산에서 발생한 산불 중 2번째로 큰 산불 피해를 기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