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생명 “고객 2명 중 1명 모바일청약으로 가입”
DGB생명 “고객 2명 중 1명 모바일청약으로 가입”
  • 권이향 기자
  • 승인 2020.03.24 09:07
  • 수정 2020-03-24 0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GB생명 제공
 DGB생명의 신규 고객 중 모바일 청약으로 가입한 비중이 절반에 가까운 47%로 나타났다. /DGB생명 제공

[한스경제=권이향 기자] DGB생명이 신규 고객 중 모바일 청약으로 가입한 비중이 절반에 가까운 47%로 나타났다고 24일 밝혔다.

DGB생명이 2월 한 달 간 고객들의 가입 채널을 분석한 결과, 지난 2018년 7월 모바일 플랫폼 오픈 등의 디지털 강화 전략 효과가 영업 현장에서 나타나는 것으로 풀이된다.

특히 태블릿PC에서만 가능했던 전자청약서비스를 업계 최초로 스마트폰 기반으로 선보여 활용도와 효율성을 높였다. M스마트를 활용하면서 시간과 장소의 제한이 없고 절차도 간편해 설계사들 사이에서 각광을 받고 있다.

또 디지털화를 추진하면서 바이오 인증을 통한 전자서명 방식도입을 비롯해 문서 양식을 전면 전자화해 업무 효율성을 향상 시키는 시스템 개선 작업도 진행 중이다.

DGB생명 관계자는 “디지털 강화에 중점을 두면서 모바일 플랫폼을 오픈하고 지속적으로 영업 현장의 개선 요청사항을 반영해 시스템 고도화를 진행하고 있다”며 “한발 더 나아가 고객이 온라인에서 직접 쉽고 편리하게 보험에 가입할 수 있는 디지털 채널도 하반기 오픈을 목표로 준비 중”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