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성, 메시ㆍ무리뉴 등과 함께 FIFA 코로나19 캠페인 출연
박지성, 메시ㆍ무리뉴 등과 함께 FIFA 코로나19 캠페인 출연
  • 박종민 기자
  • 승인 2020.03.24 18:13
  • 수정 2020-03-24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FIFA·WHO가 전한 코로나19 캠페인 영상 속 박지성의 모습. /FIFA 제공 영상 화면 캡처
FIFA·WHO가 전한 코로나19 캠페인 영상 속 박지성의 모습. /FIFA 제공 영상 화면 캡처

[한국스포츠경제=박종민 기자] 한국 축구의 전설 박지성(39)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제작된 캠페인 영상에 등장했다.

국제축구연맹(FIFA)는 24일(한국 시각) 세계보건기구(WHO)와 함께 코로나19 예방법 등을 담은 영상을 제작해 선보였다. FIFA는 "사상 처음으로 전 세계가 한 팀으로 경기에 나선다. 우리의 상대는 바로 (코로나19) 질병이다"라고 메시지를 전했다. 영상 속에선 박지성과 리오넬 메시(아르헨티나), 알리송(브라질), 조제 모리뉴(포르투갈) 토트넘 감독, 마이클 오언(잉글랜드) 등 전, 현직 축구 스타들이 건강 수칙을 소개했다.

FIFA에 따르면 13개 언어로 배포될 이 영상에는 박지성을 포함해 28명의 전, 현직 선수 및 지도자가 참여했다. 아시아에서는 박지성 외에 다카쿠라 아사코 일본 여자 축구대표팀 감독 등이 힘을 보탰다. 그 외에 마우리시오 포체티노(아르헨티나) 전 토트넘 감독, 아르센 벵거(프랑스) 전 아스널 감독 등도 영상에 출연했다.


FIFA가 소개한 핵심 수칙은 ▲손 잘 씻기 ▲타인과 최소 1m 거리두기 ▲기침 시 팔로 입 가리기 ▲몸 상태가 좋지 않거나 발열 증상이 있으면 집에 머물며 보건 당국의 지침을 따르기 등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