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비오 후보, '코로나19 위기극복 동참'…"조용한 선거 치르겠다"
김비오 후보, '코로나19 위기극복 동참'…"조용한 선거 치르겠다"
  • 부산=변진성 기자
  • 승인 2020.03.25 08:14
  • 수정 2020-03-25 0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거 유불리 떠나 진정성으로 중영도 미래 열어가겠다"
김비오 더불어민주당 중영도 후보. /한스경제DB.
김비오 더불어민주당 중영도 후보. /한스경제DB.

[한스경제=변진성 기자] 김비오 더불어민주당 중영도구 예비후보가 24일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안전하고 조용한 아끼는 선거를 치르겠다"고 밝혔다.

김 후보는 이날 입장문을 내고 "국민의 한 사람으로 서로가 서로를 지켜주는 연대의 물결에 동참하는 방법을 고민했다"면서 "선거출마자로서 눈을 맞추고 비전과 정책을 알리면서도, 지역민의 건강과 안전에 해가 되지 않는 선거를 치르겠다"고 말했다.

그는 "모두가 하나된 마음과 행동으로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애쓰고 있다"며 "많은 사람이 한 공간에 모이는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열지 않겠다"고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 의사를 밝혔다.

또 선대위원회 규모를 축소하고, 선거운동원을 동원한 대규모 거리유세와 선거유세차량 운영, 선거로고송 제작과 율동을 하지 않겠다고 선언했다.

김 후보는 "불요급한 지출을 없애는 대신 선거사무소에서 소규모 간담회를 통해 비전과 공약을 설명하고 후보자가 지역민 한 분 한 분을 찾아뵙고 소통하겠다. 힘들 때 고통을 나누는 책임있는 자세로 국민 세금을 아끼겠다"고 말했다.

이어 "불안이 가시지 않은 지역민들의 마음, 힘겹게 버텨내는 자영업·소상공인의 하루를 외면하지 않겠다"며 "늘 그래왔듯 선거의 유불리를 떠나 성실하게, 진정성을 담아 중·영도구의 미래를 열어가겠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