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면 BC카드 사장 취임…디지털 역량 강화 주문
이동면 BC카드 사장 취임…디지털 역량 강화 주문
  • 권이향 기자
  • 승인 2020.03.25 16:30
  • 수정 2020-03-25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동면 BC카드 사장이 25일 공식취임했다. /BC카드 제공
이동면 BC카드 사장이 25일 공식취임했다. /BC카드 제공

[한스경제=권이향 기자] BC카드가 25일 열린 주주총회를 통해 이동면 사장이 공식 취임했다고 밝혔다.

이동면 사장은 이날 별도의 취임식 없이 업무를 시작했다. 사내 메시지 등을 통해 ▲본업 경쟁력 강화 ▲신규 사업 적극 발굴 ▲디지털 역량 강화 등 세 가지 중점 경영 방침을 발표했다.

이 사장은 “업계 최고 수준의 품질과 비용 효율성, 신뢰를 바탕으로 프로세싱 분야에서 1위가 돼야 한다”며 역량 강화를 주문했다. 현장에서 고객과 만나는 고객사(결제 사업자) 업무를 효율적으로 지원할 수 있도록 기민함을 갖춰야 한다는 의미로 읽힌다.

또 신사업은 글로벌 사업 확장과 페이북을 통한 마케팅 플랫폼 강화를 주문했다.

앞서 BC카드는 국내 금융권 최초로 인도네시아에 결제 기술을 수출한 바 있다. 베트남에서는 ‘현금 없는 사회 인프라’ 조성 및 디지털 결제 플랫폼지식 이전 등 글로벌 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디지털 역량에 대해 “빅데이터, AI 등은 ‘스마트(Smart) BC’로 가기 위한 매우 중요한 영역으로 회사의 역량을 집중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이 사장은 “BC카드는 프로세싱 역량을 기반으로 한 다양한 성공 경험을 가지고 있다”며 “이 같은 저력 위에 도전이 더해지면 변화를 주도하는 ‘BC만의 길’(BC Way)를 만들어 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