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도 빌려쓴다...KB국민카드, 애플 제품 ‘리스 금융’ 출시
아이폰도 빌려쓴다...KB국민카드, 애플 제품 ‘리스 금융’ 출시
  • 권이향 기자
  • 승인 2020.03.26 14:00
  • 수정 2020-03-26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합뉴스
 KB국민카드가 카드업계 최초로 아이폰, 아이패드 등 애플 제품을 리스로 쓸 수 있는 ‘리스 금융 서비스’를 다음달 출시한다. /연합뉴스

[한스경제=권이향 기자] KB국민카드가 카드업계 최초로 아이폰, 아이패드 등 애플 제품을 리스로 쓸 수 있는 ‘리스 금융 서비스’를 다음달 출시한다고 26일 밝혔다.

KB국민카드는 이날 서울 종로구 KB국민카드 본사에서 ‘애플 프리미엄 리셀러’ 6개사와 ‘애플 제품 리스 금융 서비스를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에 따라 KB국민카드와 갈라인터내셔날(프리스비) ▲피치밸리(월리스) ▲비욘드테크(KMUG) ▲에이샵 ▲넵튠코리아 ▲대화컴퓨터 등 6개 애플 프리미엄 리셀러는 애플 제품 구매 고객에 대한 리스 금융 제공 프로그램과 다양한 공동 마케팅 추진을 위해 상호 협력할 예정이다.

다음달 중 선보일 예정인 해당 서비스는 KB국민카드 회원 여부에 관계없이 만 19세 이상이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휴대폰 본인 인증을 통해 신속하게 부여된 고객별 한도 범위 내에서 서류 제출과 담보 설정 없이 이용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또 인터넷·모바일 등 온라인 채널 또는 리셀러 매장 내 비치된 ‘QR코드’를 통해 리스 희망 제품을 선택하고 리스 기간, 선납금 등 각종 부대조건도 자유롭게 조정해 약정할 수 있다.

고객이 애플 제품 선택 후 리스 금융 약정을 체결하면 KB국민카드는 애플 프리미엄 리셀러사로부터 해당 제품을 구매해 고객에게 인도하고 고객은 매월 사용료(리스료)를 분할 상환하게 된다.

‘인수형’상품은 고객이 원리금균등방식으로 리스료 납부 후 만기 시점에 해당 제품을 인수한다. ‘반납형’의 경우 잔존가치를 제외한 금액을 원리금균등방식으로 상환 후 리스 만기 시 반납한다.

특히 ‘반납형’상품은 국내 최초로 애플 제품에 대해 잔존가치를 보장함으로써 고객의 월 납입액 부담을 줄여주는 점이 특징이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이번 업무 협약은 스마트폰 등 정보통신 기기에 대한 소비자 인식이‘소유’에서 ‘이용’으로 변화하는 트렌드에 착안해 금융과 쇼핑이 결합된 신개념의 금융 서비스에 대해 애플 프리미엄 리셀러들과 논의를 시작한 지 1년 여 만에 맺은 첫 번째 결실”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