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경련 "법률·경제 전문가 90%가 국민연금 기업경영 참여 반대"
전경련 "법률·경제 전문가 90%가 국민연금 기업경영 참여 반대"
  • 정도영 기자
  • 승인 2020.03.26 11:37
  • 수정 2020-03-26 11:37
  • 댓글 0

전국경제인연합회가 국민연금 전문가 43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 39명(90.7%)가 국민연금의 기업경영 참여를 반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국경제인연합회 갈무리
전국경제인연합회가 국민연금 전문가 43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 39명(90.7%)가 국민연금의 기업경영 참여를 반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국경제인연합회 갈무리

[한스경제=정도영 기자] 전국경제인연합회(전경련)이 법학, 경제학 교수와 경제단체 임원 등 국민연금 관련 전문가들을 대상으로 국민연금의 기업경영 참여에 대한 설문조사를 진행, 그 결과가 발표됐다.

26일 전경련에 따르면 지난달 19일부터 이달 18일까지 전문가 43명으로 대상으로 이메일 설문조사를 실시, 39명(90.7%)이 국민연금의 기업경영 참여를 반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국민연금 운용의 독립성과 관련해서는 38명(88.4%)이 부족하다고 평가했다. 이어 독립성을 높이기 위한 방안으로는 정부인사를 배제해야 한다는 의견이 16명(42.1%), 의결권을 외부에 위임해야 한다는 견해가 15명(39.5%)으로 조사됐다.

기금운용의 전문성이 부족하다는 의견도 32명(74.4%)에 달했다. 전문성 확보를 위한 방안으로 '자금운용을 외부에 위탁해야 한다'는 의견에 16명이 답했고, '기금운용위원회를 전문가로 구성해야 한다'가 10명(32.3%)이었다.

유환익 전경련 기업정책실장은 "독립성과 전문성이 부족한 국민연금이 기업 경영에 개입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는 전문가들의 인식을 보여준다"며 "국민연금은 기업 경영 개입보다는 국민의 노후 보장이라는 본연의 업무에 충실해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