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결경 측 "옳고 그름 논쟁 원치 않아"… 소속사와 분쟁에 심경
주결경 측 "옳고 그름 논쟁 원치 않아"… 소속사와 분쟁에 심경
  • 정진영 기자
  • 승인 2020.03.26 12:54
  • 수정 2020-03-26 12:58
  • 댓글 0

[한국스포츠경제=정진영 기자] 그룹 아이오아이, 프리스틴 출신 주결경이 소속사 플레디스와 전속계약 분쟁에 대한 심경을 밝혔다.

주결경은 25일 자신의 공식 웨이보에 "합작 과정에서 많은 심각한 문제와 커리어에 대한 고민이 있었다. 지난 해 9월 10일 변호사를 통해 플레디스와 성찬성세(중국 매니지먼트 법인)에게 서면 해결을 제안했다"는 내용의 글을 올렸다.

주결경은 이 글에서 "더 이상 옳고 그름에 대해 논쟁하고 싶지 않다"면서 "내가 할 수 있는 건 모든 일을 열심히 하는 것 뿐"이라고 밝혔다.

앞서 플레디스는 법무법인 지평을 통해 지난 달 19일 주결경을 상대로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전속계약효력 확인의 소를 제기한 사실을 공개했다.

지평에 따르면 주결경은 중국에서 독자적으로 드라마와 예능, 광고 등에 출연하며 플레디스와 전속계약을 위반한 무단 연예 활동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주결경은 지난 2016년 Mnet 서바이벌 프로그램 '프로듀스 101' 시즌 1에 출연, 최종 11인에 발탁돼 프로젝트 그룹 아이오아이로 활동했다. 이후 플레디스 소속 그룹 프리스틴으로 다시 데뷔했다.

사진=한국스포츠경제 DB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