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그룹, 협력사에 긴급 경영안정 지원금 20억원 지원
호반그룹, 협력사에 긴급 경영안정 지원금 20억원 지원
  • 황보준엽 기자
  • 승인 2020.03.26 13:36
  • 수정 2020-03-26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상열 호반그룹 회장. /호반그룹 제공
김상열 호반그룹 회장. /호반그룹 제공

[한스경제=황보준엽 기자] 호반그룹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극복을 위해 협력사들에 20억원 규모를 지원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경영안정 지원금은 호반그룹의 호반건설, 호반산업 협력사 200여 개에 총 20억원 규모다. 경영안정 지원금은 대구?경북의 협력사를 우선 선정해 각 2000만원을 지원하고, 공사 진행 현장의 협력사들은 각 1000만원을 지원한다. 이후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에서 상생협력기금을 활용해 오는 4월 초에 지급한다. 건설업계에서는 코로나19 관련으로 협력사에 경영안정 지원금을 전달하는 첫 사례다. 

김상열 호반그룹 회장은 “어떤 위기가 오더라도 서로를 믿고 의지하면서 어려운 시기를 이겨낸다면 반드시 새로운 기회가 올 것”이라며 “어려운 시기에 조금이나마 경영 안정에 도움이 될 수 있 있도록 마음을 담아 경영안정 지원금을 드린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