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R, 석촌시장 등 3곳과 자매결연…전통시장 소비촉진·지원사업
SR, 석촌시장 등 3곳과 자매결연…전통시장 소비촉진·지원사업
  • 황보준엽 기자
  • 승인 2020.03.26 15:10
  • 수정 2020-03-26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R이 수서역 인근 석촌시장·잠실새마을전통시장·마천시장과 자매결연을 맺고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전통시장 살리기에 나선다. /SR 제공
SR이 수서역 인근 석촌시장·잠실새마을전통시장·마천시장과 자매결연을 맺고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전통시장 살리기에 나선다. /SR 제공

[한스경제=황보준엽 기자] SRT 운영사 SR이 수서역 인근 석촌시장·잠실새마을전통시장·마천시장과 자매결연을 맺고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전통시장 살리기에 나선다고 26일 밝혔다.

SR은 매월 둘째주 수요일을 ‘전통시장 가는 날’로 지정하고 온누리상품권으로 장보기 등 전통시장 활성화 방안을 마련하기로 했다.

뿐만 아니라 코로나19로 인한 소비심리 위축을 극복하기 위한 다양한 지원사업을 발굴·추진할 계획이다. 자매결연 전통시장에서도 양질의 물품을 저렴한 가격으로 공급하는 등 상호협력을 약속했다.

권태명 SR 대표이사는 “경기악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 상인 분들의 아픔을 함께 극복하고자 한다”며 “코로나19 추세가 진정되는대로 보다 적극적으로 전통시장 활성화에 나서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