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절한 #] #박지윤 최동석 #휘성 프로포폴 혐의 수사 #영웅 여름 개봉
[친절한 #] #박지윤 최동석 #휘성 프로포폴 혐의 수사 #영웅 여름 개봉
  • 양지원 기자
  • 승인 2020.03.27 00:07
  • 수정 2020-03-27 0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스포츠경제=양지원 기자] 한국스포츠경제가 연예가 핫 이슈를 재미있고 빠르게 전달해 드리고자 '친절한 해시태그'라는 코너를 들고 왔습니다. 오늘은 또 어떤 인물이, 어떤 일들이 화제가 됐을까요? 해시태그 한 줄 읽고 가실게요~

#박지윤 최동석

방송인 박지윤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을 독려하는 누리꾼 의견에 반박해 논란. 박지윤은 지난 주말 자신의 SNS에 “즐거웠던 50분간의 산행을 마치고 역병 속에 피어나는 가족애를 실감하며 카페로 향했다”는 글과 함께 자녀들, 지인의 가족과 여행한 인증 사진 게재. 이에 한 누리꾼은 “지금 같은 시기에 여행 사진은 안 올리시는 게 어떨까 조심스럽게 말씀드린다. 가급적 외출을 자제하고 모두 집에 있는 시기이니까 말이다”라고 댓글 달아. 박지윤은 “관광지를 돌아다니는 게 아니라 프라이빗 콘도에 우리 가족끼리만 있었다. 남편이 직장에 출근하는 것보다도 안전하다”며 발끈. 이후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요즘 이래라 저래라 프로 불편러들이 왜 이렇게 많아. 자기 삶이 불만이면 제발 스스로 풀자. 남의 삶에 간섭 말고”라고 적으며 재차 '불편함' 드러내. 이후 박지윤을 향한 비판의 목소리가 이어져. 사회적 거리 두기를 독려한 사람들을 '프로불편러'로 간주한 태도가 부적절했다는 의견. 불똥은 박지윤의 남편인 최동석 KBS 아나운서에게도 튀어. 최 아나운서는 메인뉴스인 ‘뉴스9’ 앵커. 이에 KBS는 26일 자사 홈페이지 시청자상담실 자유게시판에 “최 아나운서는 시청자들의 지적을 받아들이며 적절치 않은 처신에 대해 반성하고 주의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고 입장 밝혀.

#휘성 프로포폴 혐의 수사

가수 휘성이 프로포폴 상습투약 혐의로 조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드러나. 경북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26일 향정신성의약품인 수면 유도제 프로포폴 투약 혐의로 휘성을 수사하고 있다고 밝혀. 경찰은 지난해 말 마약 관련 첩보를 확인하는 과정에서 휘성이 마약류를 구입한 정황을 포착해 수사 중. 경찰 관계자는 “휘성을 피의자 신분으로 수사하면서 관련 증거를 찾고 있다. 수사가 진행 중이어서 구체적인 혐의 사실을 밝힐 수 없다”고 밝혀. 휘성은 지난 2013년 서울 강남과 종로 일대 병원에서 프로포폴 상습 투약 혐의로 군검찰 조사를 받았지만 무혐의 처분을 받은 바.

#영웅 여름 개봉

국내 최초 뮤지컬 영화 ‘영웅’이 올 여름 개봉 확정. ‘영웅’은 1909년 10월, 하얼빈에서 이토 히로부미를 사살한 뒤 일본 법정의 사형 판결을 받고 순국한 안중근 의사가 거사를 준비하던 때부터 죽음을 맞이하던 순간까지, 잊을 수 없는 마지막 1년을 그린 영화. ‘해운대’ ‘국제시장’ 윤제균 감독의 신작으로 오리지널 뮤지컬 ‘영웅’ 영화화. 2009년 뮤지컬 초연부터 안중근 역을 맡아 무대를 압도했던 오리지널 캐스트인 배우 정성화가 다시금 안중근으로 분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