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감자에 이어 오징어까지... ‘동해 수협몰’ 오징어 팔아주기 나서
강원감자에 이어 오징어까지... ‘동해 수협몰’ 오징어 팔아주기 나서
  • 고예인 기자
  • 승인 2020.03.30 07:19
  • 수정 2020-03-30 07:19
  • 댓글 0

연합뉴스
연합뉴스

[한스경제=고예인 기자] 강원도 동해시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업인들을 돕기 위해 오징어 팔아주기 운동에 나선다.

시는 오는 30일 오후 1시부터 웹사이트 '동해몰'을 통해 오징어 2000상자를 판매한다고 27일 밝혔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차원에서 온라인으로만 판매된다.

시는 평소 2만7천500원에 판매하던 오징어 1상자(2마리·5팩)를 택배비 포함 2만원에 판매할 예정이다.

시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를 고려해 오징어 2천 상자를 인터넷 동해몰(https://www.donghae-mall.com)에서만 판매할 예정이다.

택배비와 카드 수수료 등 차액은 동해시와 수협이 부담할 예정이다.

앞서 강원도는 지난 11일부터 코로나19로 어려워진 농가를 돕기 위해 감자 판매 행사에 나선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