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코로나19에도 인재 확보 위해 ‘언택트 채용’ 활용
SKT, 코로나19에도 인재 확보 위해 ‘언택트 채용’ 활용
  • 김창권 기자
  • 승인 2020.03.30 09:30
  • 수정 2020-03-30 09:30
  • 댓글 0

AI, 데이터, 클라우드 분야 등 수시 채용에도 적용
SK텔레콤 구성원들이 스튜디오에서 온라인 채용 설명회 ‘T커리어 캐스트(T-Careers Cast)’ 중계를 준비하고 있다. /SK텔레콤 제공
SK텔레콤 구성원들이 스튜디오에서 온라인 채용 설명회 ‘T커리어 캐스트(T-Careers Cast)’ 중계를 준비하고 있다. /SK텔레콤 제공

[한스경제=김창권 기자] SK텔레콤이 2021년 신입(Junior Talent) 채용에 ‘언택트(비대면)’ 방식을 도입한다. 코로나19로 주요 기업들의 채용 일정이 늦어지는 가운데 통신업계 최초로 비대면 방식으로 인재확보에 나선다.

SK텔레콤은 SK그룹이 주관하는 정기 채용을 통한 마케팅, 5G 통신 인프라 직무의 인재 모집 공고를 30일 발표했다. 자체 수시 채용에서도 AI, 데이터, 클라우드 등 New ICT 직무 채용을 진행한다.

SK텔레콤은 코로나19로부터 지원자들의 안전을 확보하고 여러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온라인 채널을 적극 활용해 채용을 진행할 예정이다. 기존 오프라인 채용 설명회를 온라인으로 대체하고 영상통화 면접을 강화한다.

먼저 온라인 채용 설명회 ‘T커리어 캐스트(T-Careers Cast)’를 오는 4월 4일 13시부터 SK그룹 유튜브 채널에서 중계할 예정이다. 채용 전형과 직무를 소개하고 지원자들과 실시간 채팅을 통해 질의응답을 진행한다. ‘T커리어 캐스트’는 해당 URL을 통해 참여 가능하다.

SK텔레콤 채용 홈페이지도 지원자의 눈높이에 맞춰 새롭게 단장했다.

지원자들은 채용 홈페이지에서 실제 업무를 담당하고 있는 구성원의 인터뷰 영상을 통해 관련 직무에 대해 생생한 정보를 얻을 수 있다. 또 최근 코로나19에 대응한 재택근무를 포함해 선택근무제, ‘님’ 호칭 등과 같은 SK텔레콤 조직 문화와 다양한 복지 혜택도 손쉽게 확인 가능하다.

SK텔레콤은 ‘언택트 채용’의 제한적인 환경을 극복하기 위해 면접관 대상 교육을 더욱 강화함으로써 우수 인재를 영입한다는 계획이다. 지난 수년간 사내 구성원을 대상으로 면접관 교육을 시행하고 있으며, 면접관은 이 교육 과정을 수료해야만 면접에 참여할 수 있다.

허준 HR2그룹장은 “코로나19 상황에서 지원자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고자 홍보, 면접 등 채용 절차를 온라인으로 진행하기로 했다”며, “지원자들이 디지털 혁신을 주도하는 SK텔레콤만의 인재 영입 프로세스를 경험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