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스펙트U] CJ, 뉴욕 한인사회에 1600인분 ‘만두 온정’ 전달
[리스펙트U] CJ, 뉴욕 한인사회에 1600인분 ‘만두 온정’ 전달
  • 김호연 기자
  • 승인 2020.04.03 09:22
  • 수정 2020-04-03 09:22
  • 댓글 0

CJ “힘든 시기 극복하도록 힘 보탤 것”

우리 이웃에 크고 작은 행복과 희망의 바이러스를 전파하는 당신을 존경합니다. 함께하고 배려하고 따뜻함을 나누는 모습에서 내일의 행복과 희망의 싹을 틔우고 키웁니다.<편집자 주>

(오른쪽부터)장원삼 뉴욕총영사와 찰스 윤 뉴욕한인회장이 3일 김명미 뉴욕한인봉사센터 부총장에게 CJ제일제당이 생산한 만두를 전달하고 있다. /뉴욕한인회 제공
(오른쪽부터)장원삼 뉴욕총영사와 찰스 윤 뉴욕한인회장이 3일 김명미 뉴욕한인봉사센터 부총장에게 CJ제일제당이 생산한 만두를 전달하고 있다. /뉴욕한인회 제공

[한스경제=김호연 기자] CJ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미국 뉴욕주 재외동포들을 위해 ‘만두 온정’을 전한다.

CJ는 뉴욕 한인회를 통해 뉴욕한인봉사센터(KCS)에 만두를 총 1600인분을 후원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기부는 뉴욕주 내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는 한인 소외계층을 지원하려는 동포사회의 움직임에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자는 취지로 진행했다.

CJ는 브룩클린 공장에서 생산되는 만두를 매주 400인분씩 총 한 달간 센터에 직접 전달할 계획이다.

CJ 관계자는 “CJ가 뉴욕주에서 뉴저지 브룩클린 식품공장 등을 운영하고 있는 만큼, 지역사회 일원으로서 더불어 살아가는 따뜻한 마음이 전달됐으면 한다”며 “모두가 힘을 합쳐 힘든 시기를 조속히 극복해나갈 수 있도록 힘을 보탤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