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미손 측, '소년점프' 정당 홍보 사용에 "동의 없었다" [공식]
마미손 측, '소년점프' 정당 홍보 사용에 "동의 없었다" [공식]
  • 정진영 기자
  • 승인 2020.04.08 15:13
  • 수정 2020-04-08 15:15
  • 댓글 0

[한국스포츠경제=정진영 기자] 가수 마미손이 자신의 노래 '소년점프'가 정당 홍보에 사용된 데 대해 입장을 냈다.

소속사 세임사이드 컴퍼니는 제 21대 국회의원선거를 앞두고 소속 아티스트의 이미지와 저작물이 특정 정당 홍보에 사용되고 있는 것을 확인했으며 당시 동의 없이는 아티스트의 어떠한 이미지와 저작물도 정치적인 목적으로 사용할 수 없다고 8일 밝혔다.

앞서 서울 동대문갑에 출마한 민중당 오준석 후보는 마미손을 연상하게 하는 이미지와 저작물을 사용해 논란이 됐다.

세임사이드컴퍼니 관계자는 "마미손은 어떤 정당의 홍보 활동에도 참여하고 있지 않다"며 "이미지와 저작물 무단 도용을 멈춰 달라"고 당부했다.

사진=OSE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