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회장, 연임 확정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회장, 연임 확정
  • 조성진 기자
  • 승인 2020.04.10 15:21
  • 수정 2020-04-10 15:38
  • 댓글 0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회장의 연임이 확정됐다./NH농협금융지주 제공

[한스경제=조성진 기자] NH농협금융그룹이 10일 임원후보추천위원회(임추위)를 열고 김광수 회장을 최종 단독 후보로 추천했다.

농협금융 임추위는 이날 김 회장에 대한 인터뷰를 진행, 만장일치로 김 회장을 최종 단독 후보로 추천했다.

임추위 관계자는 "코로나19 대유행 사태에 대비해 건전성을 개선하고, 디지털 전환 및 글로벌 사업 확대 등 농협금융의 산적한 과제가 많다"며 "김 회장은 지난 2년간 명확한 전략과 방향성 제시로 농협금융을 이끌어 왔기에, 이 과제를 수행할 최적임자라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김 회장은 1957년 생으로 광주제일고등학교와 서울대학교 경제학과를 졸업했다. 이후 같은 대학교 행정대학원에서 행정학 석사를 졸업 후 프랑스국립행정학교 대학원에서 국제행정학을 졸업했다.

김 회장은 1983년 행정고시 27회로 공직에 입문한 뒤 금융감독위원회 은행감독과장, 금융정책과장, 공적자금관리위원회 사무국장·금융정보분석원장 등을 역임했으며, 2018년 4월부터 NH농협금융지주 회장으로 재임중이다.

김 회장 취임 이후 농협금융은 2년 연속 1조원 이상의 순이익을 기록했다. 또한 디지털 전환 기반 구축, 글로벌 사업 확장 등 농협금융의 성장 동력을 확보했다는 것이 농협금융 안팎의 공통적인 평가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