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인프라코어, 사우디·폴란드 덤프트럭 공급계약 성사
두산인프라코어, 사우디·폴란드 덤프트럭 공급계약 성사
  • 마재완 수습기자
  • 승인 2020.04.13 14:11
  • 수정 2020-04-13 14:11
  • 댓글 0

두산인프라코어 제공
두산인프라코어가 사우디아라비아와 폴란드에 굴절식 덤프트럭(ADT)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 /두산인프라코어 제공

[한스경제=마재완 수습기자] 두산인프라코어는 사우디아라비아 건설업체와 폴란드 석탄골재 기업에 굴절식 덤프트럭 (ADT)를 각각 10대, 5대씩 판매하는 계약을 맺었다고 13일 밝혔다.

ADT는 광산, 채석장 등 험지에서 쓰이는 대형 덤프트럭으로 두산인프라코어는 자사 제품이 특수 굴절시스템을 적용해 적재물 중량을 트럭 전체에 분배하기 때문에 안정성과 접지력이 뛰어난 것이 특징이라고 언급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그동안 ADT 시장 확대를 위해 관련 영업을 늘리고 제품 경쟁력을 제고해왔다. 사우디에는 2015년부터 현지 유력 건설업체를 대상으로 서비스 솔루션 두산케어를 제공중이다.

전문가들이 직접 현장을 방문해 맞춤형 장비점검, 교육, 컨설팅을 제공하며 고객서비스 부문 경쟁력을 쌓아왔다. 이러한 고객 유지 전략은 사우디 ADT판매 실적 상승으로 이어져 이번 계약 규모는 사우디 1년 판매량 절반에 달한다.

두산인프라코어는 내구성과 서스펜션을 개선하고 과적방지 시스템 등이 적용된 신제품도 출시했다. 폴란드에서 수주한 5대는 이 신제품 모델이다.

정관희 두산인프라코어 신흥시장 영업담당 상무는 "사우디아라비아에서 두산인프라코어 굴착기와 휠로더는 점유율 1~2위인데 ADT는 미국, 일본 등의 업체들이 선점하고 있다"며 "앞으로 대규모 수주를 확보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두산인프라코어는 지난 2018년 노르웨이, 2019년 싱가포르 등과 ADT 공급 계약을 체결하며 공격적으로 글로벌 사업 확장을 시도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