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10번째 유니콘 무신사, 지난해 매출 2197억원…전년대비 105%↑
국내 10번째 유니콘 무신사, 지난해 매출 2197억원…전년대비 105%↑
  • 변세영 기자
  • 승인 2020.04.13 13:44
  • 수정 2020-04-13 13:44
  • 댓글 0

무신사, 2019년 매출 2197억원 달성...전년 대비 105% 증가
지난해 무신사가 매출 2197억원, 영업이익 493억원 올렸다. / 무신사 제공
지난해 무신사가 매출 2197억원, 영업이익 493억원 올렸다. / 무신사 제공

[한스경제=변세영 기자] 국내 10번째 유니콘으로 등극한 ‘무신사’가 지난해 2000억원이 훌쩍 넘는 매출을 올렸다.

13일 온라인 패션 플랫폼 무신사는 지난해 매출 2197억원, 영업이익 493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매출은 지난 2018년 대비 105%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같은 기간 92% 증가했다.

무신사는 지난 5년 간 연평균 성장률이 45%를 상회하며 매출이 6배 이상 증가할 만큼 급속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무신사의 회원 수는 지난 2018년 말과 비교해 2019년 말 기준 550만 명으로 약 2배가량 증가했다. 월평균 방문자 수는 전년 대비 50% 증가한 1200만 명을 넘어섰다.

무신사는 입점 브랜드를 위한 다양한 지원 활동을 펼치고 있다. ‘브랜드와의 동반 성장’을 경영철학으로 한 무신사는 입점 업체의 경제적 지원부터 상품 기획 및 마케팅, 판매에 이르기까지 여러 방면에서 브랜드와 함께 성장해왔다.

입점 브랜드에 생산 자금을 무이자로 지원하는 ‘동반성장 프로젝트’를 2015년부터 실시하고 현재까지 누적 240억 원 이상을 지원했다. 동시에 KB국민은행, 어니스트펀드 등 외부 금융 업체와 협력해 선 정산 서비스, 비공급망 대출 상품 등 중소 입점 업체 맞춤형 금융 서비스를 제공한다.

그 밖에도 15년간 축적한 마케팅 노하우 및 콘텐츠 제작 인프라를 통해 입점 브랜드에 다양한 마케팅을 지원하고 있다. 지난 2019년에는 월평균 7700여 건의 브랜드 홍보 콘텐츠를 직접 제작했다. 포털 사이트 광고, SNS, 인플루언서 홍보 등 다양한 온라인 마케팅을 지원해 홍보 효과를 높인다. 강남대로, 도산공원, 홍대 등 서울 주요 지역에 입점 브랜드 옥외 전광판 광고를 운영하기도 한다

이 외에도 지난 2018년 동대문에 공유 오피스 ‘무신사 스튜디오(musinsa studio)’를 오픈하고 홍대에 패션 문화 복합 공간인 ‘무신사 테라스(musinsa terrace)’를 선보이는 등 차별화된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조만호 무신사 대표이사는 “크고 작은 입점 브랜드들이 더욱 경쟁력을 갖춰 무신사와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생산 자금 지원 금액을 500억 원으로 확대할 계획”이라며 “브랜드 지원 사업 확대 및 고객 서비스 강화에 전력투구하여 브랜드와 고객 모두에게 신뢰와 응원을 받는 패션 플랫폼으로 성장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