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무거운 책임감 느껴… 국난극복에 진력”
이낙연 “무거운 책임감 느껴… 국난극복에 진력”
  • 김창권 기자
  • 승인 2020.04.16 11:16
  • 수정 2020-04-16 11:16
  • 댓글 0

"국정과제들 현실에서 구체적 성과 내도록 추진할 것"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상임선대위원장이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대한민국미래준비선거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상임선대위원장이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대한민국미래준비선거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스경제=김창권 기자]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국난극복대책위원장은 민주당의 4·15총선 승리에 대해 “무섭고 무거운 책임을 느낀다”며 “국민의 지엄한 명령대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경제 후퇴라는 국난극복을 최우선 과제로 인식하며 진력하겠다”고 말했다.

이 위원장은 1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민주당 대한민국 미래준비선거대책위원회에서 “국민들은 민주당과 더불어시민당에 많은 의석을 주시면서 크나큰 책임을 저희에게 안겨주셨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위원장은 “문재인 정부가 추진해온 국정과제들이 현실에서 구체적 성과를 내며 진척되도록 차분하지만 확실하게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정치에 대한 국민의 실망과 분노를 기억하며 늘 겸손한 자세로 품격과 신뢰의 정치, 유능한 정치를 실천하겠다”고 강조했다.

이 위원장은 또 “부족한 저를 국회의원으로 뽑아준 종로구민께 감사드린다”며 “민주당과 시민당에 많은 의석을 준 국민께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