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상상캠퍼스, 입주단체들과 사회공헌활동
경기상상캠퍼스, 입주단체들과 사회공헌활동
  • 최정용 기자
  • 승인 2020.04.23 17:43
  • 수정 2020-04-23 17:43
  • 댓글 0

직접 제작 면 마스크 등 코로나19 구호물품 지역사회에 전달

[한스경제=최정용 기자] 경기문화재단은 23일 경기상상캠퍼스와 입주단체가 나눔 행사인 ‘릴레이 사회공헌활동’의 하나로 직접 제작한 면 마스크와 손소독제 등 코로나19 관련 구호물품을 지역사회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 활동은 경기상상캠퍼스와 입주단체가 지역사회에 공헌하기 위해 릴레이 형태로 펼치는 행사다.

이날 손세정제와 비상식량인 잡곡, 수건 등이 담긴 ‘비밀 상자(시크릿 박스)’는 ‘지동 행정복지센터’와 ‘밤밭 노인복지관’ 두 곳에 각각 100상자씩 기증됐으며 지역 주민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 참여한 입주단체는 ▲그언니 ▲꿈만세 ▲레츠비 ▲몽식 ▲문화기획선 고잉미랑호 ▲바이냥 ▲ 소요컴퍼니 ▲스튜디오 알 ▲은가비 ▲쪽빛나라 ▲BNI스포에듀 ▲Dream trail 숲길 등이다.

이와함께 ‘돈까스상회’와 ‘돈이네곱창’ 등 경기도 소상공인 청년사업가들도 구호물품 제작 및 구입을 위한 예산을 지원하는 등 자발적 사회공헌활동을 펼쳤다.

백현수 BNI스포에듀 대표는 “경기상상캠퍼스에 입주해 있는 단체들과 힘을 모아 지역사회에 작게나마 힘을 보탤 수 있어 기쁘다”며 “입주단체들이 같은 마음으로 뜻을 모아 참여한 활동인 만큼 잘 전달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임은옥 경기상상캠퍼스 팀장은 “경기상상캠퍼스는 앞으로 지역사회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한편, 경기상상캠퍼스는 경기문화재단이 운영하고 있는 복합문화공간으로 입주단체와 다양한 협력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