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 물류창고 공사현장서 화재…4명 사망·3명 부상
이천 물류창고 공사현장서 화재…4명 사망·3명 부상
  • 황보준엽 기자
  • 승인 2020.04.29 16:04
  • 수정 2020-04-29 16:29
  • 댓글 0

이천 물류창고 공사장 현장 모습. /연합뉴스
이천 물류창고 공사장 현장 모습. /연합뉴스

[한스경제=황보준엽 기자] 경기 이천시 한 물류창고 공사현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4명이 숨지고, 부상자가 3명 나왔다.

29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32분쯤 이천시 모가면 물류창고 공사현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이 불로 현재까지 공사현장에서 작업하던 근로자 4명이 사망했다. 또 중상자 1명, 경상자는 2명으로 집계됐다. 화재 당시 190여명이 작업 중이었는데 현재 연락이 닿지 않는 근로자가 일부 있는 것으로 봐 인명피해가 더 늘어날 가능성도 있다.
 
소방당국은 대응2단계를 발령해 진화작업 중이다. 소방당국은 화재 규모에 따라 대응 1∼3단계를 발령한다. 1단계는 4개 이하 소방서가 합동 대응하며 2단계는 5∼9개 소방서, 3단계는 10개 이상 소방서가 함께 진화작업을 벌이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