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성호 전 신한은행장, 흥국생명 부회장 선임
위성호 전 신한은행장, 흥국생명 부회장 선임
  • 조성진 기자
  • 승인 2020.05.04 16:32
  • 수정 2020-05-04 16:32
  • 댓글 0

위성호 흥국생명 부회장/연합뉴스

[한스경제=조성진 기자] 위성호 전 신한은행장이 흥국생명 부회장으로 선임됐다.

흥국생명 관계자는 4일 "위성호 전 신한은행장이 흥국생명 부회장으로 선임됐다"고 말했다.

위 부회장은 흥국생명, 흥국화재, 흥국증권, 흥국자산운용, 고려저축은행, 예가람저축은행 등 태광그룹 금융계열사에 대한 자문역할을 맡을 예정이다. 흥국생명은 위 부회장의 금융지주 관련 경험과 전문지식을 바탕으로 큰 역할을 기대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위 부회장은 고려대학교 경제학과 졸업 후, 1985년 신한은행에 입사했다. 이후 신한금융지주 부사장, 신한은행 부행장 등을 거쳐 2017년 3월부터 지난해 3월까지 2년동안 신한은행장을 맡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