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년, 민주당 새 원내 대표 당선…21대 슈퍼야당 지휘
김태년, 민주당 새 원내 대표 당선…21대 슈퍼야당 지휘
  • 이승훈 기자
  • 승인 2020.05.07 16:15
  • 수정 2020-05-07 16:29
  • 댓글 0

163표 중 82표로 과반 넘어
7일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제21대 국회 더불어민주당 제1기 원내대표 선출 당선인 총회에서 김태년 후보가 정견발표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7일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제21대 국회 더불어민주당 제1기 원내대표 선출 당선인 총회에서 김태년 후보가 정견발표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스경제=이승훈 기자]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7일 원내대표 경선에서 당선됐다. 김 의원은 21대 국회 첫 1년 동안 180석이라는 사상 초유의 ‘슈퍼여당’을 이끌게 된다.

민주당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실시한 원내대표 1차 투표에서 김태년 의원은 163표 중 82표로 과반을 얻으며 결선투표 없이 당선됐다고 밝혔다. 전해철 의원 72표, 정성호 의원 9표를 각각 득표했다.

김 후보는 이날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민주당 원내대표 경선 정견발표를 통해 "안정과 통합의 리더십으로 새로운 대한민국을 만들겠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한편 김 의원은 이해찬계 당권파 친문으로 분류된다. 지난 2018년 원내대표 선거 때 출마하려고 했지만 ‘핵심 친문(親文 )’으로 분류되는 홍영표 전 원내대표에게 자리를 양보했다. 같은 해 대선 당시 총괄특보 단장을 맡아 문 대통령 당선을 위한 첨병 역할을 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