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준법감시위 “이 부회장 직접 발표한 점 의미 있어”
삼성준법감시위 “이 부회장 직접 발표한 점 의미 있어”
  • 김창권 기자
  • 승인 2020.05.07 17:49
  • 수정 2020-05-07 17:50
  • 댓글 0

향후 실천방안 등 뒷받침 되야한다고 강조
5일 서울 서초구 삼성생명 서초타워에서 열린 삼성 준법감시위원회 첫 회의에서 김지형 위원장(왼쪽)이 위원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연합뉴스
삼성 준법감시위원회 첫 회의에서 김지형 위원장(왼쪽)이 위원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연합뉴스

[한스경제=김창권 기자] 삼성 준법감시위원회(이하 위원회)는 7일 서울 서초동 삼성생명 서초타워에서 위원 모두가 참석한 가운데 정기회의를 열었다고 밝혔다.

위원회는 이 자리에서는 권고 사항에 대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답변 발표에 대해 "본인이 직접 나섰고 준법의 가치를 실현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한 점에 대해 의미 있게 평가한다”고 전했다.

다만 위원회 측은 “구체적인 실행 방안 즉 준법 의무 위반이 발생하지 않을 ▲지속 가능한 경영 체계의 수립 ▲노동3권의 실효성 있는 보장 ▲시민사회의 실질적 신뢰 회복을 위한 실천방안 등이 뒷받침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위원회는 조만간 관계사에게 보다 자세한 개선방안을 마련해 줄 것을 요청한다는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