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부터 긴급재난지원금 신청…5부제 적용
오늘부터 긴급재난지원금 신청…5부제 적용
  • 조성진 기자
  • 승인 2020.05.10 12:00
  • 수정 2020-05-11 07:52
  • 댓글 0

긴급재난지원금, 각 카드사 별 신청 방법 상이
출생년도 끝자리에 따라 신청 날짜 달라
8월 31까지 거주지 소재에서 사용 가능
[연합]
[연합]

[한스경제=조성진 기자] 여신금융협회가 11일 오전 7시부터 신용카드 및 체크카드를 통한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신청 접수를 시작한다고 10일 밝혔다.

긴급재난지원금은 세대주 본인이 소지하고 있는 신용카드 및 체크카드 발행기관의 인터넷 홈페이지, 모바일 웹 등을 통해 본인확인 후 신청할 수 있으며 신청후 1일~2일 이내 사용이 가능하다.

카드사별 온라인 신청 방법으로 롯데, 삼성, 신한, 현대, KB국민카드는 각 사 홈페이지 또는 모바일 웹·앱 등을 통해 긴급재난지원금 신청이 가능하다.

NH농협카드(농협채움, 하나카드)의 경우 인터넷 홈페이지 및 모바일 웹·앱 접속으로 신청할 수 있다. 농협BC카드와 하나BC카드의 경우 BC카드 홈페이지 등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우리카드의 경우 우리카드 홈페이지에서 BC카드 신청 채널로 이동 후 신청이 가능하다.

농협BC카드, 하나BC카드, 우리카드를 제외한 BC카드 이용자는 BNK경남은행, BNK부산은행, DGB대구은행, IBK기업은행, SC제일은행, SH수협은행, 광주은행, 전북은행, 제주은행, 케이뱅크, 새마을금고, 신협, 우체국 등 카드 신청 가능 발행기관에서 BC 카드 신청 채널로 이동 후 신청이 가능하다.

시행 첫 주인 11일~15일까지는 요일제 방식을 적용한다. 11일(월요일)에는 출생년도 끝자리 1·6, 12일(화요일)에는 2·7, 13일(수요일)에는 3·8, 14일(목요일)에는 4·9, 15일(금요일)에는 5·0이 신청을 할 수 있다. 오는 16일부터는 출생년도 끝자리 숫자와 상관없이 신청 가능하다.

긴급재난지원금은 세대주 거주지 소재 특·광역시, 도, 내 신용카드 가맹점에서 오는 8월 31까지 사용 가능하다. 백화점, 대형마트, 대형전자판매점, 온라인 쇼핑몰 등에서는 사용이 제한된다.

카드사 홈페이지 등에서 긴급재난지원금을 신청할 때 본인이 원하는 금액을 기부할 수 있다. 1만원부터 긴급재난지원금 전액까지 기부 가능하며, 기부한 금액을 제외한 나머지 금액을 사용할 수 있다.

여신금융협회는 각 카드사가 스미싱, 파밍 등 온라인사기를 예방하기 위해 휴대전화 문자, 이메일 등에 일체의 인터넷주소(URL) 링크를 발송하지 않는다며 URL이 포함된 메시지를 받으신 경우 터치 또는 클릭하지 말고 즉시 삭제하기 바란다고 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