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중앙회 임직원, 포천 일동농협서 '영농철 농가일손돕기'
농협중앙회 임직원, 포천 일동농협서 '영농철 농가일손돕기'
  • 최정용 기자
  • 승인 2020.05.14 16:00
  • 수정 2020-05-14 16:00
  • 댓글 0

[한스경제=최정용 기자] 농협중앙회 임직원들은 14일 포천시 일동농협조합원 농가를 찾아 최근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인력이 부족한 농가를 돕기 위한 ‘사과꽃 따기’행사를 실시했다.

이날 영농철 농가일손돕기 행사에는 강석용 농협중앙회 농가소득지원부장과 이월선 농협중앙회 포천시지부장 등 임직원 40여 명이 참가했다.

참가자들은 마스크를 착용하고 건강거리 2m를 유지 하는 등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하면서 일손돕기를 진행했다.

강석용 부장은“바쁜 영농철 농작업에 도움이 될 수 있어 기쁘다”라며 “농촌현장 일손부족 해소를 위해 범농협 차원의 일손돕기를 온 힘을 다해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월선 지부장은 “한사람의 일손이라도 필요한 시기에 중앙회에서 포천을 찾아 함께해서 고마운 마음”이라며 “농협이 지역 농가의 든든한 버팀목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농협중앙회는 일손이 집중되는 농번기인 5~6월까지 전사적으로 일손돕기를 추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