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리코스, 바다의 생명력 담은 '옥시제닉 브라이트닝 에센스' 출시
리리코스, 바다의 생명력 담은 '옥시제닉 브라이트닝 에센스' 출시
  • 변세영 기자
  • 승인 2020.05.15 15:51
  • 수정 2020-05-15 15:51
  • 댓글 0

바다숲을 이루는 청정한 힘을 피부에 전달하는 첫 단계 '산소 에센스'
마린 옥시제닉 브라이트닝 에센스 / 아모레퍼시픽 제공
마린 옥시제닉 브라이트닝 에센스 / 아모레퍼시픽 제공

[한스경제=변세영 기자] 아모레퍼시픽이 전개하는 마린 코스메틱 브랜드 리리코스가 미백기능성 첫 단계 에센스 '마린 옥시제닉 브라이닝 에센스'를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새롭게 선보이는 리리코스 '마린 옥시제닉 브라이트닝 에센스'는 바다숲을 이루는 청정한 힘을 피부에 전달해 생기 있고 맑은 피부로 가꿔주는 산소 에센스다.

핵심 성분인 '오세앙 포레'는 바다 정화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스피룰리나, 갈조류 콤플렉스(complex)를 추출해 산소수와 결합한 리리코스 고유의 원료 성분이다. 지친 피부를 맑게 정화하는데 도움을 준다.

해당 제품은 산소수를 가장 잘 보존할 수 있는 저온 공정 기술이 적용돼 피부 깊숙한 곳까지 산소를 안정적으로 전달한다. 칙칙해진 피부톤을 산소처럼 투명하게 가꿔주고 촉촉하게 유지해준다.

리리코스 ‘마린 옥시제닉 브라이트닝 에센스’는 세안 후 첫 단계에 발라 다음 단계 제품의 효과를 촉진시켜주는 부스팅 에센스로 기미, 잡티 관리에 탁월한 효과가 있다는 평이다.

'마린 옥시제닉 브라이트닝 에센스'는 전국 아리따움과 마트 매장 및 아모레퍼시픽몰에서 만나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