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재난지원금 닷새간 997만가구 신청...6.7조원 규모
긴급재난지원금 닷새간 997만가구 신청...6.7조원 규모
  • 김형일 기자
  • 승인 2020.05.16 13:29
  • 수정 2020-05-16 13:29
  • 댓글 0

긴급재난지원금 신청에 닷새간 997만여가구가 신청한 것으로 집계됐다./연합뉴스
긴급재난지원금 신청에 닷새간 997만여가구가 신청한 것으로 집계됐다./연합뉴스

[한스경제=김형일 기자] 지난 15일까지 닷새 동안 긴급재난지원금을 신청한 가구가 997만여 가구로 집계됐다. 

16일 행정안전부는 지난 11일부터 15일까지 닷새 동안 긴급재난지원금 신용·체크카드 충전 신청을 받은 결과 전국에서 997만여 가구가 총 6조6732억원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지난 15일 하루 동안 신청분은 217만 가구, 1조4449억원이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닷새간 누적기준으로 경기도에서 259만7831가구가 1조6321억원을 신청해 전체 신청금액의 26.1%를 차지했다. 다음으로는 서울이 219만4805가구, 1조4428억원을 신청했다. 전체 신청금액의 22.0%다. 

이어 ▲부산 61만20가구·4236억원(6.1%) ▲인천 58만2480가구·4076억원(5.8%) ▲경남 55만6436가구·3972억원(5.6%) ▲대구 45만4408가구·3224억원(4.6%) ▲경북 44만1554가구·3027억원(4.4%) ▲충남 40만8083가구·2768억원(4.1%) 등의 순으로 조사됐다. 

2171만 가구가 대상인 긴급재난지원금은 1인 가구 40만원, 2인 가구 60만원, 3인 가구 80만원, 4인 이상 가구에 100만원이 각각 지급된다.

지난 11일부터 신용·체크카드 충전 방식의 긴급재난지원금 신청을 온라인으로 받고 있다. 지역사랑상품권·선불카드 재난지원금은 오는 18일부터 오프라인으로 접수한다. 

현재 신청은 대상 가구의 세대주가 각 카드사의 PC·모바일 홈페이지, 스마트폰 앱, 콜센터, 자동응답시스템(ARS)을 통해 신청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