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 "코로나 추가확산 가능성 낮아져... 국민들 협조가 큰 힘"
문대통령 "코로나 추가확산 가능성 낮아져... 국민들 협조가 큰 힘"
  • 강한빛 기자
  • 승인 2020.05.17 16:51
  • 수정 2020-05-17 17:03
  • 댓글 0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14일 서울 강남구 나라키움 청년창업허브에서 열린 '차세대 글로벌 청년 스타트업 간담회'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14일 서울 강남구 나라키움 청년창업허브에서 열린 '차세대 글로벌 청년 스타트업 간담회'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연합뉴스

[한스경제=강한빛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이태원 클럽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우려와 관련해 추가 확산 가능성이 낮다고 밝혔다. 더불어 국민들의 협조가 큰 힘이 되고 있다며 감사를 표했다.

17일 문 대통령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린 글을 통해 "국민들께서 최근 유흥시설에서 발생한 집단 감염이 추가 집단 감염으로 번지지 않을까 우려가 많으셨을 것"이라며 "그러나 일일 확진자 수는 다시 10명대로 떨어졌고, 그중 국내 감염자는 최근 이틀 연속 한 자릿수로 크게 줄었다"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신속한 접촉자 파악과 진단 검사에 의해 추가확산의 가능성도 크게 낮아진 것으로 판단한다"고 덧붙였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전날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13명으로, 이중 지역사회 발생 사례는 6명이다. 나머지 7명은 해외 유입 사례다.

문 대통령은 "우리의 우수한 방역체계가 다시 한번 발휘되고 있다"며 "국민들의 협조가 큰 힘이 되고 있다"고 평가했다.

이어 "이번 확진자 중에는 교회 예배 참석자와 콜센터 직원도 있었지만, 집단 감염의 확산이 발생하지 않고 있는 것은 매우 의미있는 변화"라며 "'마스크와 거리두기'라는 방역수칙을 잘 실천한 것이 추가 확산을 막는 안전판이 되고 있는 것"이라며 국민의 협조에 감사를 표했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가 완전 종식될 때까지는 유사한 일이 언제든지 발생할 수 있다. 그러나 우리는 충분히 이겨낼 수 있다"며 "바이러스와 함께 살아야 한다 하더라도 우리는 세계 최고 수준의 방역체계를 갖추고 있고, 위기 앞에서 힘을 모으는 세계 최고의 국민이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